페이지

2009년 5월 24일 일요일

지키드리지 못해 죄송합니다...


제가 언제 부터 노무현 대통령을 좋아하고 지지했었는지 잘 기억은 나지 않습니다. 하지만 그가 지독한 원칙론자 이며 절대로 불의에 타협하지 않는다는 사실이 제 관심을 끌었습니다. 특히, 3당 합당에 혼자 반대하는 모습이나 지역주의를 위해 싸운는 모습은 요즘 같은 세상에 대단해 보였습니다.

사실 제대로 된 정치인들이 어디있습니까? 자기 생각은 없고 말단 직원처럼 생각하면서 조폭 꼬봉처럼 행동하는 정치인이 대부분입니다.

그리고 선거날 지인들에게 전화와 문자를 보내고, 탄핵때는 촛불을 들고 나갔습니다. 그리고 자랑스럽게 지켜드렸습니다. 하지면 주변인들은 그를 이해하지 못하고 하나 둘씩 욕을 했습니다.

어쩌면 자신의 모습과 가장 닮은 가난하고, 배운것 없고 든든한 배경도 없는 국민들이 이 분을 왜 그리 미워하고 욕했을까요?

못배워서일까요? 자신들의 욕망을 채워주지 못해서일까요? 이전 대통령 처럼 힘을 쓰지 않아서일까요?

누구보다 국민을 위한 정책을 만들었고, 나라의 안위를 위해 강대국과 대등한 외교를 펼쳤고, 남북관계 개선을 위해 노려하였습니다. 고작 5년동안의 치적이 민주국가로서의 기반을 닦기 위해 고집스럽게 권력을 나누고, 스스로 고민하고 권력을 행사할 수 있는 기회를 주었습니다.

하지만 국민은 그를 버렸습니다. 부패세력의 사탕 발림에 나라의 운명을 내 주었고, 그 고통은 부메랑이 되어 자신들의 목을 쥐고 자식들의 희망을 절망으로 바꾸어벼렸습니다.

다시 촛불을 들었습니다. 이 땅에 깨어있는 사람들이 그렇게 많다는 사실이 너무 기뻤습니다. 하지만 너무 방심한 탓인가요? 참여정부 때 큰 소리 치던 자들은 어느새 권력의 미친개가 되어 국민들을 물기 시작했습니다. 사람들이 죽어갔습니다. 그리고 그 분도 죽였습니다.

아직까지 썩은 언론을 끊지 못하고, 투기를 통해 남의 것을 빼았고, 함께 사는 세상이 아닌, 너와 내가 다른 세상을 꿈꾸다가 그 분을 죽게 만든 것입니다.

무지한 국민은 김구가 아닌 이승만을 선택해 그 후 분단의 고통은 아직도 우리를 괴롭히고 있습니다. 그 고통은 언제 끝날지 모릅니다.

지금의 고통은 이제 시작일까요?

반성합시다. 그리고 잊지 맙시다. "노무현 정신"을..

2009년 5월 20일 수요일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드디어 Fennec 1.0 alpha for Winodws Mobile이 공개되었습니다. Nokia Maemo버전은 이미 베타를 끊었지만, Windows Mobile 버전은 좀 진도가 느립니다.

그 이유는 한 번 사용해보시면 알 수 있듯이 성능이 가장 큰 것 같습니다. 그 동안 치명적인 memory 부족 문제는 jemalloc을 enable하면서 해결되었고, 반응 속도도 많이 향상되었습니다.  UI 모습에도 변화가 있습니다. CSS기반으로 변경되었다고 하는데, 다양한 화면 크기를 효율적으로 지원하기 위해 CSS를 도입한 것 같습니다.  그 이유 때문인지 몰라도,  Windows Mobile용 Fennec의 화면 UI가 단순한 느낌을 주고 있습니다. Maemo에서도 그렇게 변경되었는지 확인을 못해봤지만, Windows Mobile에 다른 CSS가 적용된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화면 갈무리한 것을 Maemo Beta버전과 비교해 보면 특별한 것은 없습니다. 단지 제가 갖고 있는 미라지 화면 크기인 SQVGA(320x320)를 지원하지 않는 문제가 있네요. 화면이 landscape형태로 옴니아나 HTC Pro단말에 맞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이번 Fennec에는 여러가지 Add-ons를 설치할 있는데, TwitterBar가 눈에 띄네요. Twitter의 인기를 Fennec에서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Twitter 페이지 Zoom-out 결과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한글과 소프트 키보드 문제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Fennec 1.0 Alpha for Windows Mobile

눈에 띄는 문제로는 한글이 깨지는 현상과 소프트 키보드 문제입니다. 현재 한글 페이지는 볼 수 없는 상태이고, 소프트 키보드 문제는 단추가 계속 화면에 남아서 브라우저를 가리는 부분이 문제입니다. 아마도 한글 소프트 키보드에서만 이런 문제가 나타나는 것 같습니다.

한글에 관한 문제는 역시 우리 개발자가 해결할 수 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한 번 살펴봐야겠습니다.

마지막으로, HTC Touch Pro에서 동작하는 시연 동영상을 공유합니다.

Fennec - alpha 1 for Windows Mobile from Madhava Enros on Vimeo.

2009년 5월 5일 화요일

vodafone이 운영하는 Linux Community 사이트



vodafone R&D이 개발자 사이트를 운영하면서 Linux와 Open Source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3G카드를 내장한 Netbook을 직접 판매하면서 리눅스 사용자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우선 각 Netbook에 3G Datacard를 설치하는 방법을 친절하게 소개하고 있습니다. 여기에다 각종 리눅스 배포본 링크도 찾아볼 수 있네요.  참고로, OpenSuse, Fedora, Ubuntu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사용자 지원을 위해  Forum을 만들었는데, 나름 열기가 뜨겁습니다. 아무래도 Linux Netbook사용자가 상당수 있는 것 같습니다.

게다가 3G Datacard driver가 오픈소스로 공개되어 있고, SourceForge와 같은 Source Code Repository 사이트도 관리하고 있었습니다. Vodafone에서 제공하는 driver나 개발 관련 SW가  공개되어 있습니다. 물론 사용자가 직접 만든 애플리케이션도 찾을 수 있습니다.

국내에도 wibro가 netbook과 함께 판매되지만 리눅스와 함께 판매된다는 소식은 못들었습니다. 어서 빨리 국내 이통사와 이런 모델을 도입해서 국내 리눅스 사용자를 늘리고 오픈소스에 기여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